YC College가 지구를 진심으로 아끼는 방법!

조회수 198

안녕하세요 여러분 (✿◡‿◡)


더 나은 내가 되는 곳

YC College 영어회화학원입니다.



YC College는 매년

동물보호센터 봉사, 크리스마스 기부,

플로깅, 바자회 수익금 기부 등으로

손길이 필요한 분들께

작게나마 도움을 드리고 있는데요.


더 나아가

YC College는 약 두 달 전부터

학원 내에 모든 구성원들이

지구를 조금 더 아끼고

직접 행동으로 실철할 수 있도록

YC Earth Day를 만들었어요. 🧡




원래 공식 지구의 날은

1년에 한 번, 4월 22일 단 하루거든요.


하지만 YC College 지구의 날은

매월 둘째주 수요일 & 목요일!

1년에 무려 24번이나

우리 지구를 아낄 수 있답니다.



그럼 YC College가

지구의 날에 할 수 있는 실천

무엇이 있을까요?





첫번째,

텀블러 사용하기!


YC 지구의 날에

모든 일회용 종이컵을 치우고,

개인 텀블러 또는 유리컵,

머그잔을 이용할 수 있도록 도왔어요.


공용 유리컵을 사용한 후에는

직접 물로 행궈서 트레이에 올려놓으면

다음 분이 편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도왔답니다.






두번째,

이면지 사용하기


보통 학원에서

가장 많이 사용하는 물품은 바로 종이인데요.

수업 자료를 프린트해야 하는 일이

많다보니 본의 아니게

종이 낭비를 하게되는 경우가 있답니다.

그래서 YC 지구의 날에는

새 용지를 사용하지 않고

Only 이면지를 사용하여

수강생들께 유인물을 나눠드렸어요.






세번째,

마른 수건 사용하기!


손을 씻은 후, 사용되는 냅킨은

생각보다 그 양이 어마어마한데요.

우리는 냅킨을 사용하는 대신

마른 수건을 사용했어요.



깨끗이 씻은 손은

마른 수건에 닦은 후,

수건이 마를 수 있도록

건조대에 널어놔요.


수건은 쾌적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

매시간마다 깨끗한 수건으로

교체하여 사용하였어요.






네번째,

분리수거하기


기본 중에 기본!

쓰레기를 버릴 땐 플라스틱과 일반쓰레기를

분리하여 휴지통을 사용하였어요.




다섯번째,

도시락 싸오기!


사실 도시락을 싸오는게 중요한 게 아니라

포장&배달을 하지 않는 것이 포인트였어요.

코로나 이후 가장 많아진 쓰레기가

마스크 다음으로 음식 포장물이에요.


한번 배달을 시켜먹으면

플라스틱 쓰레기가 우르르..

분리수거함이 금방 가득 차는 것

모두 잘 알고 계시죠?



지구의 날에는 단 이틀동안 만큼은

모든 선생님과 스탭들이

포장과 배달을 하지 않았답니다.


직장인들에게 도시락 싸는 것은

정말 어렵기때문에

도시락을 싸지 못한 스탭들은

식당에 직접 방문하여

점심 식사를 하였답니다.💚







우리 수강생들은

얼쓰데이 어떻게 느꼈을까요?



🧑🏻

"평소 잊고 있던 환경에 대해

다시금 한번 생각할 수 있는 기회가 되어서 좋았어요."



👩🏻

"지구의 날에 대해서 알고 있어도

실천하지 않고 넘어가는 경우가 많았는데,

학원에서 진행 돼 조금이라도

실천할 수 있다는게 좋았습니다."



👧🏻

"이틀한거지만

지구에 많은 도움이 됐을거라 생각해요.

이면지로 프린트 하는거는

유지해도 좋을 것 같아요."



👩🏻‍🦰

"의미있는 얼쓰데이였습니다.

다음에는 일주일정도 진행해도 좋을 것 같아요."



👨🏻‍🦱

"취지가 좋아서 의지를 가지고 참여할 수 있었어요."






잠깐의 불편함을 잊고

지구를 구하는 데에  기꺼이 참여해 주신

우리 YC 수강생들.. 

환경을 지키기위한 대단한 방법은 없어요. 


우리 일상에서 아~주 작은 실천만으로도 

지구를 아낄 수 있답니다. 


많은 학원, 기업들이

내부적으로 지구의 날을 만들어서

작은 실천을 해보셨으면 좋겠어요.

혼자서 하기 힘든 것은

함께하면 참 쉽고

기분이 아주아주 좋아집니다.💚



오늘도 내가 지구 구함!

a better me, YC College